NEWS

범키, ‘가족입니다’ 첫 OST 주자 낙점…9일 발매

작성자
brandnewmusic
작성일
2020-06-09 11:36
조회
70

tvN ‘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’가 현실적인 공감대를 높일 첫 OST를 선보인다.

tvN 월화드라마 ‘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’(연출 권영일, 극본 김은정, 제작 스튜디오드래곤) 측은 9일 오후 6시 첫 OST인 범키의 ‘가족입니다’를 발매한다고 밝혔다.

최근 ‘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’는 평범한 가족의 놀라운 반전 스토리를 펼쳐내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. 이 가운데 범키가 가창한 ‘가족입니다’는 2회 엔딩에 삽입되면서 드라마의 몰입도를 높이는 동시에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낸 곡이다.

첫 OST인 ‘가족입니다’는 늘 당연하게 느끼며 잊고 지내온 가족 관계의 소중함과 애틋함을 일깨워주는 가사와 따뜻한 멜로디가 인상적인 곡이다. “우리 참 많이도 울고 웃었네요. 가족이란 이름으로”라는 가사처럼 누구보다도 옆에서 함께 울고 웃어준 가족의 소중함을 일깨워줄 수 있는 따뜻한 노래다.

특히 아름다운 피아노 연주와 트렌디하면서도 섬세한 범키의 목소리가 조화를 이뤄 멋진 하모니를 탄생시켰다.

또 이 곡은 ‘사랑의 불시착’ OST 크러쉬 ‘둘만의 세상으로 가’를 작업한 작곡가 동우석과 ‘슬기로운 의사생활’ OST 어반자카파의 ‘그대 고운 내 사랑’을 편곡한 신예 작곡가 유정현이 작사, 작곡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.

tvN ‘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’는 가족 같은 타인, 타인 같은 가족의 오해와 이해에 관한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로, 매주 월, 화요일 밤 9시 방송된다.

한편 tvN ‘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’ OST Part 1 범키의 ‘가족입니다’는 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.